총 233페이지

139페이지 본문시작

중랑구
동유래
묵동
묵동
이라는 마을이름은 『먹골』이라는 지명으로 더 잘 알려져 있다. 묵동은 옛날 이곳에서 먹을 제조하였
기 때문에 붙여진 이름이라는 설과 문방사우의 하나인 먹을 딴 이름을 붙여야 학문이 발달할 것이라는 비
기설(秘記設)에 따라 묵동으로 정했다는 설이 있다. 그 후 조선말까지 경기도 양주군 망우리면에 속해 있었으며 해방 이후
면목동
면목동
(面牧洞)의 “面牧”이라는 지명은 말 목장 또는 牧門의 소재지를 의미하는 지명으로 馬牧 또는 牧
에도 경기도 양주군 구리면에 속했으나, 1963년 1월 1일(법률 제1172호) 상봉리, 중화리, 망우리, 신내리와 함께 동대문구에
門·門牧의 의미와 유사하고 또 목장을 앞에 두었다는 의미로도 통할 수 있어 面牧으로 바뀌었다고 전한
편입되었다. 묵동은 봉화산을 끼고 있는 동(洞)중의 하나로 서쪽으로는 중랑천에 접하고 그 건너편에는 성북구 석관동이 있
다. 면목동은 처음에는 경기도 양주군 고양주면에 속했고, 갑오개혁 때에는 남서 두모방 전관중, 하계 면목리동으로 되었
고 북쪽으로는 묵동천을 경계로 노원구 공릉동과 인접해있다. 또한 동쪽으로는 봉화산 능선을 따라 신내동과 구분되고 남
다. 면목동의 위치는 동쪽으로는 용마봉 산등성이를 경계로 하여 경기도 구리시와 경계를 이루며, 서쪽으로는 中浪川을 경
쪽으로는 중화동이 있다.
계로 동대문구 휘경동, 장안동과 인접하고, 남쪽으로는 광진구의 중곡동과 경계하며, 북쪽은 상봉동, 망우동 등과 연접하여
있다.
망우동
망우동
의 동명은 경기도 구리시와 서울특별시 경계되는 곳에 망우리고개가 있기 때문에 붙여졌다. 망우
동은 조선시대 경기도 양주군 망우리면으로 있다가 일제 때 경기도 양주군 구리면 망우리로 개칭되었으며,
상봉동
상봉동
은 조선시대부터 유래하는 상리, 봉황동 등의 자연부락을 통합하여 상리의 『상』자와 봉황동의
1963년 1월 1일 서울특별시 동대문구에 편입되었다. 편입 후에도 동대문구 망우출장소에서 1968년 1월 1일(조례 제491호)까
『봉』자를 따서 상봉리라고 붙인데서 연유하고 중화동, 묵동, 신내동과 같이 봉화산을 끼고 있으며, 대한제
지 행정을 담당하였다. 망우동은 경기도, 강원도 방면에서 서울로 들어오는 관문으로 망우리고개와 공동묘지가 있는 험준
국시대는 경기도 양주군 망우리면에 속해 있었다. 1963년 1월 1일(법률 제1172호) 서울특별시로 편입되어 동대문구에 속하
한 지형 때문에 예부터 수도방어의 요충지였다. 전에는 공원묘지와 고개로 널리 알려져 있었지만, 도로확장 및 구획정리사
게 되었다가 오늘에 이르게 되었는데, 이 지역은 중앙선 철도와 망우로가 동서로 관통하고 동2로가 남북으로 지나는 교통
업 후 교통이 편리해졌을 뿐만 아니라 신흥주택가와 교육지구로 변모하였다. 망우동의 동쪽으로는 망우산(281.7m)의 능선
의 요지이다. 상봉동의 동쪽은 망우동과 접하고 있으며 남쪽으로는 면목동과 인접해있다. 서쪽으로는 중랑천에 접하고 있
을 경계로 경기도 구리시와 인접되어 있고 남쪽으로는 면목동에 맞닿아 있으며, 서쪽으로는 상봉동과 경계를 짓고 북서쪽
으며 북쪽으로는 중화동, 묵동, 신내동과 접해 있다.
으로는 신내동과 접해 있다.
중화동
신내동
중화동
의 동명은 봉화산 아래 자연부락인 마을(중리)과 아랫마을(하리)의 글자를 따서 중하리로 칭하였
신내동
의 동명은 일제 때 봉화산 동쪽 아래 여러 개의 자연부락 이름 중에서 신현마을의 『신』자와 내곡
는데 1963년에 서울특별시로 편입될 당시 동민들의 의견이 『下』자 대신 화목을 도모하는 의미로 『和』자를
마을의 『내』자를 각각 따서 신내(新內)라고 정한데서 기원된다. 신현(新峴)마을은 일명 새우개, 새고개 마
넣어 중화동으로 개칭할 것을 서울특별시에 건의하여 중화동으로 되었다. 이곳의 공식적인 지명은 일제침략초기까지 경기
을로 칭하였는데 이는 이곳에서 구리시 갈매동으로 넘어가는 고개가 구불구불하기 때문에 생긴 이름이며, ‘새고개’의 약칭
도 양주군 망우리면 중리, 하리, 최촌이었으나 1914년 4월 1일 일제의 면, 리, 동 통폐합시 양주군 구리면 중하리로 칭하였으
으로 전음되어 신현(新峴)으로 표기되었다. 신내리는 해방 후에도 경기도 양주군 구리면 신내리로 있다가 1963년 1월 1일
2010 jungnang
며 해방 후에도 이 지명은 변함없었으나 1963년 1월 1일(법률 제1172호) 서울특별시의 확장으로 동대문구에 편입되었고 동
(법률 제1172호) 서울특별시 동대문구로 편입되면서 동명도 신내리에서 신내동으로 바뀌었다. 신내동은 중랑구의 북동쪽에
명도 중화동으로 개칭되었다. 중화동은 봉화산 산기슭에 위치해 중랑천을 끼고 있으며 동1로가 중심부를 남북으로 관통하
위치하며 동쪽은 구릉산 능선을 경계로 경기도 구리시와 인접되고 남쪽으로는 망우동과 경계로 한다. 또한 서쪽으로는 봉
고, 중앙선과 망우로가 동서로 달리고 있다. 또한 봉화산 능선을 끼고 상봉동과 인접하고, 남쪽으로 망우로를 경계로 상봉
화산 능선을 따라 상봉동, 묵동이 인접되어 있으며 북쪽으로는 노원구 공릉동과 맞닿아 있다. 현재 이곳은 신내지구 택지개
동과 나누어지며 북쪽으로는 묵동과 접한다.
발사업으로 대단위 아파트단지가 조성되었으며, 지하철 6호선이 개통되어 주민들의 생활이 더욱 편리해졌다.
135

139페이지 본문끝



현재 포커스의 아래내용들은 동일한 컨텐츠를 가지고 페이지넘김 효과및 시각적 효과를 제공하는 페이지이므로 스크린리더 사용자는 여기까지만 낭독하시고 위의 페이지이동 링크를 사용하여 다음페이지로 이동하시기 바랍니다.
상단메뉴 바로가기 단축키안내 : 이전페이지는 좌측방향키, 다음페이지는 우측방향키, 첫페이지는 상단방향키, 마지막페이지는 하단방향키, 좌측확대축소는 insert키, 우측확대축소는 delete키